하동소방서, 안전위해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 당부

하동신문 0 206

하동소방서, 안전위해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 당부

 

단독·연립·다가구주택 등 세대별·층별 분말소화기 비치

 

하동소방서(서장 엄민현)는 화재가 많이 발생하는 겨울철 안전관리를 위해 주택용 소방시설을 설치해야한다고 밝혔다.

주택용 소방시설은 화재 초기에 연기로 화재를 감지하면 자체 내장된 음향장치가 작동해 경보음을 울려 신속하게 대피할 수 있게 하는 단독경보형 감지기와 소화약제가 들어있어 화재 초기단계에 진압할 수 있는 소화기를 말한다.

설치 대상은 단독·연립·다가구주택 등(아파트·기숙사 제외)이다. 분말소화기를 세대별·층별 1개 이상 비치하고 단독경보형 감지기를 침실·거실·주방 등 구획된 실마다 1개 이상 천장에 부착해야 한다.

소화기는 정기적으로 압력게이지가 녹색을 가리키는지 확인하고 제조일자 기준 10년이 경과한 노후 소화기는 폐기해야 한다.

단독경보형 감지기도 배터리 수명이 대략 10년이기 때문에 작동 점검 버튼을 눌러 확인하는 등 관리가 필요하다.

엄민현 서장은 “주택화재로 인한 인명 피해를 줄이기 위해서는 주택용 소방시설을 설치해야 한다.”며 “군민들의 적극적인 동참을 당부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