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제의 고장 하동군, 세계축제도시 선정

하동신문 0 402

축제의 고장 하동군, 세계축제도시 선정

세계축제협회 총회서 공인

야생차·코스모스메밀꽃·재첩축제 호평

 

  녹차, 코스모스·메밀꽃, 재첩, 꽃양귀비, 벚꽃 등 지역 특산물과 꽃을 활용한 다양한 축제로 국내·외 관광객 유치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한 하동군이 세계축제도시에 선정되는 쾌거를 올렸다.

하동군은 지난 14일(현지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투손시에 열린 제62회 세계축제협회(IFEA WORLD) 총회에서 2017 세계축제도시로 선정돼 행사에 참석한 김대형 부군수가 공식깃발과 인증패를 받았다고 밝혔다.

세계축제협회는 세계적인 축제와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축제경영 정보 및 새로운 아이디어를 공유하고자 1956년 설립돼 현재 세계 5대륙 50여국 3000여명의 정회원과 5만여명의 준회원을 두고 있으며, 본부는 미국 아이다호주 보이즈시에 있다.

세계축제도시는 세계축제협회가 2010년부터 전 세계 도시를 대상으로 △지역사회 개요 △지역사회 축제 및 이벤트 △축제 및 이벤트에 대한 정부 지원 △비정부기구 지원 △축제의 파급효과 등 6개 항목을 평가해 선정한다.

하동군은 세계축제도시 선정을 위해 지난 2월 세부추진계획을 수립한 뒤 지난 6월 한국 예선을 거쳐 세계대회 본선 진출과 함께 관련서류를 제출하고 8월 세계대회 심사를 통해 이번 총회에서 최종 확정됐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